히딩크가 한국에서 느꼈던 좋은 점

히딩크 감독


최근 우리나라 축구는 국제 무대에서 16강도 간신히 올라가는 그런 팀입니다. 하지만 과거 2002년 우리나라가 세계 열강들을 이기고 4강까지 올라갔었던 것 아시나요?


덕분에 당시 월드컵 팀을 지휘했던 히딩크 감독이 국민들의 영웅이 됐었습니다.


히동구라는 한국식 이름까지 사람들이 자진해서 지어줬을 정도로 한국의 영웅이었죠. 이런 히딩크 감독이 최근 외국의 한 인터뷰에서 한국에서 살 때의 장점을 말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그는 한국에서 어떤 장점을 느꼈을까요?


출처: 해외 인터뷰 캡쳐


확실히 한국 사람들이 절도를 좀 안 하기는 하죠 ㅋㅋㅋㅋ 저도 큰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자전거는 안 타셨나봐요 감독님 ㅋㅋ" "진심 왜 자전거만 그렇게 훔쳐갈까? 이해불가"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