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예능에 등장한 초콜릿들

av 배우 시미켄의 똥맛 카레


과거 AV 배우로 데뷔하며 똥을 먹었던 충격 때문일지 똥꼬에 집착이 심하다는 AV 배우 시미켄. 그는 촤거 진짜 똥을 먹어본 경험으로 완벽히 똥맛을 구현한 카레를 만들었다고 합니다.


가게에 들어가면 똥냄새에 정신을 못차릴 정도지만 아직도 영업을 한다고 합니다. 이런 카레맛 똥 vs 똥맛 카레의 밸런스 게임은 아직까지도 많은 사람들이 난제로 여기고 있죠.


이처럼 일본에는 정말 다양한 음식들이 많습니다. 이번에는 다양한 초콜릿을 가지고 왔는데요. 과연 어떤 초콜릿들이 있을까요?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절대로 초콜릿이 아닐 거 같은 음식들을 직접 먹어 확인하는 예능을 일본에서 선보인 것입니다. 당연히 초콜릿일 것이라고 생각했던 액자가 오답이었고 이상하게 문고리가 정답이었네요 ㅋㅋㅋ


이를 본 누리꾼들은 "마지막 아저씨 표정 뭐냐 ㅋㅋㅋ" "저런거 하면 얼마 주냐 ㅜㅜ"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