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달이 건물을 이동하는 방법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자식이 태어나면 자신의 자식을 자랑하기 위해서 들고 다니면서 자랑을 하고 손이 시려우면 볼에 손을 올려 손을 데우는 등 귀여운 습성을 가진 동물 수달.


최근 이런 수달들은 그 외모 덕분에 SNS나 유튜브에서 큰 인기를 끄는 동물 중 하나입니다. 이런 수달이 건물 사이를 이동하는 귀여운 영상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라고 합니다. 수달은 건물과 건물 사이를 어떻게 이동할까요?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바로 관을 통해 서로 줄을 지어서 이동한다고 합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수달 진짜 만지면 부드럽더라, 귀여워" "저 관은 청소할 필요 없겠다 ㅋㅋㅋㅋㅋ 수달이 털로 닦아줘서"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
"